현대기아차, 미국서 6번째 화재 리콜…"엔진 문제로 불 날 가능성"

현대차가 미국에서 화재 결함 이슈로 6번째 리콜에 들어간다. 이번에는 엔진에 구멍이 생기고, 그 구멍으로 오일이 새 화재가 날 가능성이 발견됐기 때문이다.미국 도로교통안전국(NHTSA)은 지난 4일(현지시간) 현대차 12만9000대를 엔진 고장 및 화재 위험으로 리콜한다고 밝혔다. 대상 차량은 2012년식 싼타페, 2015~2016년식 벨로스터, 2011~2013년 및 2016년식 쏘나타 하이브리드 등이다.원인은 엔진 내부에 있는 커넥팅 로드 베어링이 조기에 마모되는 현상이다. NHTSA 측은 “심할 경우 커넥팅 로드가 엔진 블록에

에 발행했습니다
박홍준(으)로 분류되었습니다

댓글 남기기

이메일 주소를 발행하지 않을 것입니다. 필수 항목은 *(으)로 표시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