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아차, 2020년 임단협 극적 가결…‘기본급 동결·성과금 지급’

2020년 기아차 임금 및 단체협약(이하 임단협) 교섭이 최종 통과됐다.전국금속노동조합 기아차지부는 29일 임단협 잠정합의안에 관한 찬반투표를 진행했다. 이날 투표에는 조합원 2만9262명 중 2만7050명이 참여했다. 개표 결과 임금안은 1만5856명(58.6%)이 찬성했고, 단협안은 1만5092명(55.8%)이 찬성하며 각각 과반 찬성으로 가결됐다.기아차 노사는 올해 잔업 복원과 정년 연장 등에 대한 입장 차이로 협상에 어려움을 겪었다. 최대 쟁점이던 잔업시간 30분 복원은 생산능력 만회를 통한 임금 보전이라는 대전제를 바탕으로

에 발행했습니다
신화섭(으)로 분류되었습니다

댓글 남기기

이메일 주소를 발행하지 않을 것입니다. 필수 항목은 *(으)로 표시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