모터그래프 2020 올해의 차 ‘아반떼’…삼각떼의 화려한 부활

모터그래프 기자들이 작년 한 해 출시된 신차를 대상으로 ‘2020 올해의 차’를 선정했다. 친환경·퍼포먼스·디자인·페이스리프트 등 각 항목에서 두각을 나타낸 차를 뽑고, 아쉬움이 컸던 신차를 ‘올해의 아차!’로 지정했다.기자들이 선정한 올해의 차에는 현대차 아반떼, 기아차 카니발, 제네시스 GV80, 페라리 로마 등이 최종 후보에 올랐다. ‘무난함의 대명사’로 꼽혔던 아반떼는 파격적인 디자인과 풍부한 사양 구성으로 호평을 받았고,

에 발행했습니다
박홍준(으)로 분류되었습니다

댓글 남기기

이메일 주소를 발행하지 않을 것입니다. 필수 항목은 *(으)로 표시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