1월 국산차 판매조건 총정리…집토끼 단속 나선 르노·쌍용·쉐보레

2021 신축년 새해가 밝았다. 정부는 자동차 산업 내수 침체 방지를 위해 작년 3월부터 시작된 개별소비세 인하 혜택을 올해도 이어간다.이에 따라 완성차 업계는 해를 넘긴 재고차 할인을 비롯해 재구매 할인 등 다양한 프로모션을 진행한다. 특히, 르노삼성과 쌍용차, 한국GM의 공격적인 할인이 돋보인다.# 현대차, ‘애물단지’ 코나 일렉트릭 최대 8% 할인현대차는 신년맞이 할인과 재고차 위주의 할인 프로모션을 내걸었다.신년맞이 출고 우대조건 대상 차량은 쏘나타, 쏘나타 N라인, 그랜저, 싼타페 등이다. 해당 차량은

에 발행했습니다
신화섭(으)로 분류되었습니다

댓글 남기기

이메일 주소를 발행하지 않을 것입니다. 필수 항목은 *(으)로 표시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