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장르만 코미디' 측 “이근 대위 포함 에피소드 삭제…예정된 촬영 無”

14일 JTBC 예능 프로그램 ‘장르만 코미디’ 측은 OSEN에 “이번주 방송분에 포함된 이근 대위 관련 에피소드는 삭제하기로 결정했다”며 “이후 예정된 촬영 일정은 없다”고 밝혔다. 이근 대위는 채무 논란에 이어 성추행 논란 등에 휩싸였다. 채무 논란은 당사자와 협의해 마무리를 했지만, 경력 위조 논란, 성추행 논란이 연이어 터진 것. 특히 지난 13일 이근 대위의 성추행 논란을 제기했던 유튜버는 “이근 대위에게 성범죄 말고 또 하나의 전과가 있다”며 2015년 일어난 폭행 사건을 언급했다. 해당 유튜버는 “약식 사건이기에 인터넷으로 받아 볼 수 없어 법원에 발급 신청했다. 곧 공개할 것”이라며 “이 사건에 관해 여러 제보도 받았다. 이근 대위는 자신이 UDT 대원이라고 했고 훈련을 받았기에 엄밀히 말하면 전투병기다. 이런 사람이 술 마시고 사람을 때린 것”이라고 말했다. http://n.news.naver.com/entertain/now/article/109/0004289719

에 발행했습니다
Uncategorized(으)로 분류되었습니다

댓글 남기기

이메일 주소를 발행하지 않을 것입니다. 필수 항목은 *(으)로 표시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