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비운의 차’ 기아 쏘울, 찬밥 신세에 결국 단종…미국에서만 잘 팔려

기아차 쏘울이 계속된 판매 부진에 결국 단종된다. 3세대 쏘울(쏘울 부스터)이 국내에 출시된지 불과 2년만의 일이다.5일, 업계에 따르면 기아차는 국내에서 쏘울을 단종시키고 올해 안에 남은 재고 물량을 소진한다는 계획이다. 그동안 기아차는 쏘울을 소형 SUV 인기에 편승시키기 위해 RV로서의 정체성을 강화하는 등 다양한 전략을 구사했지만, 생존을 위한 의미있는 판매량까지 끌어올리지 못했다.해외와 달리 쏘울은 국내 시장에서 부진한 성적을… ‘비운의 차’ 기아 쏘울, 찬밥 신세에 결국 단종…미국에서만 잘 팔려 계속 읽기

에 발행했습니다
박홍준(으)로 분류되었습니다

기아차, 6일 새로운 사명과 CI 공개…‘새 페이지 연다’

기아차가 공식 SNS 채널을 통해 오는 6일 오후 7시 새로운 로고 및 사명을 공개한다.기아차는 이날 새로운 사명과 기업이미지(CI)를 선보이고, 전동화 전략 플랜 S에 대한 구체적인 계획을 내놓을 것으로 관측된다. 회사는 올해 새로운 엠블럼이 적용된 전기차 전용 플랫폼 기반의 신차(CV)를 시작으로 오는 2027년까지 7종의 전기차를 출시할 계획이다. 기아차의 새 엠블럼은 2019 제네바모터쇼에서 공개된 ‘이매진 바이 기아(Imagine… 기아차, 6일 새로운 사명과 CI 공개…‘새 페이지 연다’ 계속 읽기

에 발행했습니다
박홍준(으)로 분류되었습니다

모터그래프 2020 올해의 차 ‘아반떼’…삼각떼의 화려한 부활

모터그래프 기자들이 작년 한 해 출시된 신차를 대상으로 ‘2020 올해의 차’를 선정했다. 친환경·퍼포먼스·디자인·페이스리프트 등 각 항목에서 두각을 나타낸 차를 뽑고, 아쉬움이 컸던 신차를 ‘올해의 아차!’로 지정했다.기자들이 선정한 올해의 차에는 현대차 아반떼, 기아차 카니발, 제네시스 GV80, 페라리 로마 등이 최종 후보에 올랐다. ‘무난함의 대명사’로 꼽혔던 아반떼는 파격적인 디자인과 풍부한 사양 구성으로 호평을 받았고,

에 발행했습니다
박홍준(으)로 분류되었습니다

벤츠파이낸셜코리아, 프리츠 카바움 신임 대표 선임

메르세데스-벤츠파이낸셜서비스코리아가 1일 프리츠 카바움 신임 대표를 선임했다고 밝혔다.프리츠 카바움 신임 대표는 자동차 업계 및 금융 서비스 부문에서 29년 이상 경험을 쌓은 전문가다. 메르세데스-벤츠파이낸셜 그리스 법인과 이탈리아 법인에서 대표이사 및 최고재무책임자(CFO)를 각각 역임했고, 아프리카아시아태평양 지역 총괄 CFO로 근무했다.카바움 신임 대표는 “한국은 메르세데스-벤츠 내에서 중요한 시장으로, 자동차 금융 수요가 꾸준히 증가하는 가능성 높은 시장”이라며 “고객들이 더욱 편리하고… 벤츠파이낸셜코리아, 프리츠 카바움 신임 대표 선임 계속 읽기

에 발행했습니다
박홍준(으)로 분류되었습니다

[차박시승] 올 뉴 렉스턴만 믿고 간 ‘겨울 차박’…무모한 도전의 결과는?

“겨울 차박도 괜찮을까?”회의 중 가볍게 뱉은 말에서 모든 것은 시작됐다. 수은주가 영하로 떨어졌고 눈까지 내렸지만 왠지 가능할 것만 같았다. 얇은 천막과 핫팩 몇개로 혹한기를 견뎌낸 군 시절을 기억해보면, 아무리 생각해도 차박은 쉬워보였다. 그렇게 매트와 침낭, 핫팩, 그리고 자신감만 챙겨 차박시승에 나섰다. 이번 주인공은 상품성을 한층 강화한 쌍용차 올 뉴 렉스턴이다.# 든든해진 주행감각목적지는 사무실이 위치한 서울… [차박시승] 올 뉴 렉스턴만 믿고 간 ‘겨울 차박’…무모한 도전의 결과는? 계속 읽기

에 발행했습니다
박홍준(으)로 분류되었습니다

2020년 국내 자동차 10대 뉴스…“솟아날 구멍을 찾아라”

2020년 국내 자동차 업계는 어느 때보다 어렵고 힘든 한 해를 보냈다. 무엇보다 코로나19가 산업계 전반을 뒤흔들었다. 시장 사이클이 돌아가지 않는 가운데 위기에 취약한 몇몇 업체들은 사업 철수 및 법정관리를 결정했다. 신차의 품질 문제를 비롯해 일부 경영진의 부적절한 처신에 대한 비판의 여론도 들끓었다. 2020년을 되돌아보며 국내 자동차 업계 10대 뉴스를 선정해봤다. # 코로나19 직격탄에 ‘휘청’국내 자동차… 2020년 국내 자동차 10대 뉴스…“솟아날 구멍을 찾아라” 계속 읽기

에 발행했습니다
박홍준(으)로 분류되었습니다

쏘렌토 하이브리드, 친환경차 혜택 받는다…정부 “최신 기술이 제외되면 안돼”

친환경차 분류 기준이 개정된다. 기아차 쏘렌토 하이브리드 등 일부 차종의 친환경차 인증이 가능해졌다. 산업통상자원부는 지난 1일 ‘환경친화적 자동차의 요건 등에 관한 규정’ 고시 개정을 예고했다. 개정안은 하이브리드 모델의 차급 및 연비 기준을 재정립하고, 전기차 분류체계에 초소형 전기차를 추가하는 내용 등을 담고 있다. 하이브리드 차량 분류 기준은 배기량 대신 차급 기준을 적용했다. 기존 안은 1000cc 미만부터… 쏘렌토 하이브리드, 친환경차 혜택 받는다…정부 “최신 기술이 제외되면 안돼” 계속 읽기

에 발행했습니다
박홍준(으)로 분류되었습니다

간판 뗀 기아차 양재사옥, 새로운 엠블럼을 기대하라!

현대기아차 양재사옥에 걸려있던 기아차 엠블럼이 사라졌다. 기아차는 최근 서울 양재동 사옥에 붙어있던 기아차 엠블럼과 ‘기아모터스(KIA MOTORS)’ 레터링을 제거했다. 이는 내년 출범을 앞둔 새 브랜드 및 사명 적용을 위한 교체 작업으로 파악됐다.기아차 관계자는 “플랜S 중장기 전략에 맞춰 미래 모빌리티 전략의 혁신적 변화를 추구할 계획”이라며 “새로운 로고를 포함한 브랜드 전략을 내년 초에 공개하고, 새로운 기아차를 알려나갈 예정”이라고… 간판 뗀 기아차 양재사옥, 새로운 엠블럼을 기대하라! 계속 읽기

에 발행했습니다
박홍준(으)로 분류되었습니다

쌍용차 노조, “고용 보장된 회생절차 지지”…금속노조와는 ‘선긋기’

쌍용차 노조가 법정관리 신청에 대한 지지와 관심을 호소했다. 사태에 대한 유감과 사과도 표명했다.쌍용차 노조는 23일 정일권 위원장 명의로 입장문을 내고, 고용 보장을 위한 사측의 회생개시 보류신청(ARS제도) 지지 의사를 표명했다. 대주주의 책임있는 태도를 비롯해 정부와 채권단의 지원도 촉구했다. 노조는 “총 고용을 지키기 위한 결단으로 ARS 제도를 제출한 것에 동의한다”며 “해고자 전원 복직이 전개된 2020년에 다시 회생절차를… 쌍용차 노조, “고용 보장된 회생절차 지지”…금속노조와는 ‘선긋기’ 계속 읽기

에 발행했습니다
박홍준(으)로 분류되었습니다

LG전자·마그나, EV 부품 합작법인 설립…“대량생산 조기 대응”

LG전자가 세계적인 자동차 부품업체 마그나와 전기차 부품 합작 회사를 설립한다. 마그나는 캐나다에 본사를 두고 있는 부품업체로 이 분야에서 보쉬, 덴소에 이어 매출액이 3번째로 높은 회사다.LG전자는 23일 공시를 통해 그린사업부 일부를 물적 분할하고, LG마그나이파워트레인(LG Magna e-Powertrain)을 설립한다고 밝혔다. 신설 회사는 내년 3월 주주총회 최종 승인을 거쳐 7월 경 공식 출범할 예정이다.LG전자는 모터, 인버터, 감속기 모듈, DC… LG전자·마그나, EV 부품 합작법인 설립…“대량생산 조기 대응” 계속 읽기

에 발행했습니다
박홍준(으)로 분류되었습니다